기억을 더듬다

2018년 5월 4일

운명처럼 만났던 이곳

우리부부가 처음 이곳을 발견하였을 때,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신비롭고 경이로웠다.

본래의 집의 원형을 보존하기 위하여 돌벽의 형태, 천장, 창과 문의 위치 또한 최대한의 변형 없이 더하는 노력과 과정이 있었다.

하루하루 farm을 가꾸는 우리 제주부부의 일상 속에서 소중한 이들과 함께 특별한 일상을 경험하는 계기가 되길 바래본다.

 

기록
2018년 5월 4일

최근 글